티스토리 뷰

사이렌24 사이렌24 블로그 2019.10.17 14:14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대두된 '데이터 경제'.
한 번쯤은 들어보셨을 것 같은데요.
이번 시간엔 데이터 경제가 대체 무엇인지, 
즉 '어떻게 데이터가 경제와 연결되는 것인지'를 
차근차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사이렌24』 열독자라면 '데이터'를 주제로 한 여러 포스트들을 접해보셨을 겁니다. 이를테면 빅데이터 및 빅데이터 마케팅, 의료 데이터, 공공 데이터 등등. 물론 이 정도의 정보성 글들만으로 데이터라는 거대한 존재를 다 알 수는 없습니다.

네, 그렇습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인 오늘날, 데이터는 그야말로 그 끝을 알 수 없을 만큼 방대하죠. 거의 모든 산업 영역에서 데이터는 활용되고 있거나 도입을 앞둔 상황입니다. 바꿔 말해, 데이터는 이미 '시장'을 형성하고 있고, 따라서 '경제'와 직결되는 것이죠.

시장을 형성하고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는 '데이터'. 그래서 지금은 '데이터 경제' 시대입니다


 


ㅣ알겠고요, 그래서 '데이터 경제'가 대체 뭐냐고요~

 

우선 데이터 경제의 정의부터 알아볼게요. 현재 우리나라에서 통용되는 데이터 경제의 뜻은 "데이터의 활용이 다른 산업 발전의 촉매 역할을 하고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창출하는 경제"(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 ▶바로가기)입니다. 쉬운 이해를 위해 문장을 끊어 읽어보죠.

 

데이터의 활용이 / 다른 산업 발전의 촉매 역할을 하고 /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창출하는 / 경제

 

한 문장을 네 토막(어절)으로 나눠본 것인데요. 각각의 어절마다 밑줄 그어진 부분은 데이터 경제를 이루는 네 가지 핵심 키워드입니다. 또한, 데이터가 경제에 기여하게 되는 절차 혹은 순서라 할 수 있죠. 예를 들어, 의료 데이터가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는 가상의 단계를 위 네 가지 핵심 키워드에 맞추어 도식화해보겠습니다.

 

데이터 활용

다른 산업 발전의 촉매 역할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창출 경제(적 효과)

20대 이상 성인 남녀의 최다 진료 항목을 성별·연령대별·직종별 구분해 데이터화

국민건강보험공단 및 일반 병원, 의료 앱 개발사 등에서 해당 데이터 도입 성별·연령대별·직종별 맞춤형 의료 혜택, '지금 내게 꼭 필요한 건강검진 가이드' 서비스 출시 의료 산업 활성화

 

어떤 특정 데이터가 위 표와 같은 과정을 거쳐 경제적 효과를 발휘한다면, 그리고 이러한 데이터들이 다종다양한 산업 분야에 걸쳐 약동하고 있다면, 우리는 이 현상을 '데이터 경제'라 부를 수 있는 것입니다.

 


ㅣ데이터 경제 엑셀러레이팅을 위한 세 가지 법

 

우리나라에서 데이터 경제를 논할 때, 현재 가장 주목받는 것이 바로 세 가지 관련법들입니다. 일명 '데이터 경제 3법' 혹은 '데이터 3법'이라 불리죠. 여기서 '3법'이란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신용정보법을 가리킵니다. 데이터 경제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지난해 11월 이 세 가지 법의 개정안이 국회에 발의됐는데요.

특히 개인정보호법은 데이터 3법 중에서도 '상위 카테고리'라 할 만합니다. 개인정보보호법 의결이 전제돼야만 나머지 두 개 법들에 대한 개정 논의가 구체화될 수 있기 때문이죠. 발의된 지 1년이 돼가는 지금껏, 개인정보보호법이 열띤 논제로 남아 있는 까닭입니다.

개인정보보호법 개정과 관련해 갑론을박이 가장 뜨거운 부분은 '가명정보'라는 개념인데요. 이 주제는 『사이렌24』에서도 다룬 적 있으니 참고해보시면 좋겠습니다. 

 

※해당 포스트 다시 보기 ▶바로가기

 

4차 산업혁명 시대이자 데이터 경제 시대인 오늘날 글로벌 사회. IcT 강국 대한민국도 이 시류에 뒤처져선 안 되겠죠? 



데이터 3법은 현재 국회의 미결 처리 법안들 가운데 하나로 표류하고 있는데요. 우리나라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자랑스러운 IcT 강국인 만큼, 법적 토대 위에서 데이터 경제 강국으로 거듭나기를 바라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