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사이렌24 사이렌24 블로그 2021. 1. 5. 17:12

 


향긋한 커피, 여유로운 음악, 화려한 디저트에 눈과 코가 즐겁던 날들. 그립고 그립습니다. 우리 조금만 더 참아보아요. 핫하다는 카페를 도장깨듯 투어하는 취미는 잠시 내려놓고, 집에서 편하게~ 내 취향에 딱! 맞게 꾸밀 수 있는 홈 카페에 빠져봅시다! 커피 전문점에 비하면 다소 어설프지만 내 스타일로~ 눈치 볼 필요 없이~ 무한대로 즐길 수 있거든요. 값비싼 커피머신이나 고급진 원두가 있어야 가능하지 않냐고요? 필자가 직접 사용해본 가심비 Good 홈 카페 아이템 몇 가지 소개해드릴게요. 

 

 

ㅣ 비싼 머신 없어도 충분히 향긋해요!


커피 그라인더와 필터 혹은 프렌치프레스만 있어도 상당히 맛있는 핸드드립을 즐길 수 있어요. 원두를 직접 갈아야 한다는 것이 귀찮다는 분들도 더러 있는데요, 필자는 원두를 드르륵드르륵 갈다 보면 스트레스도 풀리고 강력하게 올라오는 커피 향에 행복지수가 급상승하더라고요. 카페에서 맡는 커피 향보다 더 좋은 것 같습니다. 그래도 귀찮으시다면 전동 그라인더도 있어요! 그라인더로 곱게 간 원두는 필터에 걸러 마시면 돼요. '드립커피는 맛이 좀 약하다'는 분들은 프렌치프레스(French press)를 사용해보세요. 

 
프렌치프레스는 커피 가루를 물에 잠기게 해 추출하는 방식인 침출식 커피 추출 도구랍니다. 분쇄한 원두를 프렌치프레스에 넣고 뜨거운 물을 부어주세요. 잠시 기다린 뒤 플린저(plunger)를 꾹 눌러서 커피 찌꺼기를 바닥으로 몰아줍니다. 더 진하게 마시고 싶을 땐 바로 컵에 따라내지 않고 이 상태로 1~2분 정도 더 기다리시면 됩니다. 이렇게, 커피 찌꺼기를 분리한 후 컵에 커피를 따라주세요. 원두의 유분을 걸러내지 않기 때문에 맛과 향이 더욱더 짙답니다. 크기도 아담해서 공간 차지할 일도 없고 씻어내는 것도 간편해서 꿀템이에요! 딱 하나 단점이 있는데요, 추출 방법의 특성상 컵 바닥에 미세한 커피 입자가 남아요. 끝까지 다 마시지 말고 마지막 한 모금은 남겨주세요!  

 

 

ㅣ 원두 고르는 재미가 있지요!


홈 카페에 빠지면, 평소엔 관심 없었던 원두 쇼핑까지 즐거워져요. 그 전엔 카페가면 "산미 있는 것으로 주세요" 정도였는데 요즘엔 이 원두가 어디에서 왔는지, 어떤 방법으로 얼마나 오래 로스팅했는지, 블렌딩은 어떻게 했는지 등 스토리를 꼼꼼하게 읽어본 후 진짜로 그 맛이 나는지 테스트해보는 재미가 생겼어요. 필자는 주로 온라인으로 원두를 구매하는 편이에요. 원두 편집샵에서 상세 설명을 읽고 직접 고르거나, 샘플러 신청해 마셔본 후 선택하기도 합니다. 이 모든 과정이 핫한 카페를 찾아가는 것만큼이나 재미있어요. 리스크를 줄이고 싶다면 평소 좋아하는 카페의 원두를 구매해도 좋겠지요? 잘못 선택해 후회할 일은 없을 거예요.  

 


전국 방방곡곡에서 활약하고 있는 인기 원두, 여기에 다 있어요~ 

  

이미지 출처: 블랙워터포트 홈페이지

▶ 온라인 원두 편집샵 블랙워터포트(바로 가기)  

 

 

 


어떤 원두를 사야 할지 결정 장애로 괴로울 땐, 샘플을 신청해보세요!   

 

이미지 출처: 브라운백 홈페이지


▶ 원두 고민 해결사 브라운백(바로 가기)  

 

 

ㅣ 미리 쟁여두세요! 홈 카페의 꽃 '디저트' 


사실, 핫한 카페의 필수조건은 '디저트 파워'라고 할 수 있어요. 그만큼 요즘엔 음료보다는 디저트가 메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것 같습니다. 홈 카페에서도 디저트가 빠질 수 없지요. 요즘 유행하는 앙버터나 그래놀라 요거트 등의 간단한 디저트는 재료만 미리 구비해두면 뚝딱 만들어 먹을 수 있어요. 만드는데 넉넉잡아 5분이면, 맛은 물론이고 비주얼까지 폭발입니다. 요즘은 디저트 맛집 부럽지 않은 간편 빵 생지도 무척 잘 나오더라고요. 에어프라이어기와 와플 메이커로도 별별 디저트를 만들어낼 수 있답니다. 아래 포스팅도 참고해주세요!

 

[살림피는 생활정보] - [살림피는 생활정보] 나 혼자 빵 굽는다! 에어프라이어 냉동 빵반죽 체험기



 


혹은 평소에 즐겨 가던 카페에서 포장해 냉동실에 쟁여놓는 방법도 있지요. 필자도 냉동실에 쟁여놓는 편인데요, 맛있는 디저트를 발견할 때마다 그냥 지나치지 않고 삽니다. 꾹~ 참고 냉동실에 보관했다가 홈 카페 오픈할 때 꺼내오면 그날은 제가 센스 대상! 냉장고는 이렇게 쓰셔야 100% 꽉 채워 활용하시는 거예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